Tag Archives | Upright

Dyson Small Ball Upright vaccum

세금포함 40,435엔

이건 확실히 싸구려 물건은 아니다. 하지만, 다이슨 물건 중에선 가장 싼 축에 드는 물건이다. 앞으로 다이슨이 무선 청소기만 만들기로 결정을 했다고 하는데, 그래서 그런지 오늘 글을 쓰려고 살짝 조사를 해보니 유선 청소기들 가격이 많이 싸졌는데, 어쨌든 1년여 전 이 청소기를 살 땐 다이슨 물건 중에서 가장 저렴한 청소기였다.

돈을 아끼려면 그냥 1~20만원짜리 청소기를 사면 되는 건데, 굳이 다이슨을 사려고 했던 이유는 물론 싸이클론 때문이었다. 다들 잘 아시겠지만, 혹시 모르시는 분들을 위해 한 번 더 짚고 넘어가면, 사이클론의 핵심은 ‘강한’ 흡입력이 아니라, ‘변하지 않는’ 흡입력이다. 흡입력의 강약은 모터가 결정을 하는 것이고, 사이클론은 먼지가 공기가 나가는 구멍을 막지 않도록 해서 흡입력 저하를 막아주는 역할을 한다. 

이 원리는 물론 다이슨이 발견하거나 발명한 건 아니고, 이미 정미기라던가 목공소의 집진기 등에서 사용되고 있었다. 나도 한국에서 개인 목공 작업실을 운영하면서 사이클론 원리를 이용한 집진통에 싸구려 일반 청소기를 달아서 썼는데, 6년간 청소기의 필터를 한 번도 털어내지 않고도 어마어마한 양의 먼지를 언제나 같은 힘으로 빨아들였던 경험이 있기 때문에, 일단 다른 브랜드는 고려대상에 넣지도 않았었다.

작년엔 V8이라는 무선 청소기가 나왔던 해였다. 물론 사고는 싶었지만 한 푼이라도 아끼면 좋은 상황이라 일단 신제품은 포기했고, 가격이 좀 떨어진 V6를 살까 했지만, 왠지 무선의 편리함보다는 유선의 힘이 더 끌렸다고나 할까. 올 해 나온 V10은 이제 더 이상 힘 걱정을 하지 않아도 된다고 하던데, 작년엔 어쨌든 힘 얘기를 하는 리뷰들이 있었고, 결정적으로 청소를 매일 하는 게 아니고, 1주일에 한 번 정도 하는 건데, 게다가 내가 하는 거니까 좀 귀찮고 힘들어도 상관없단 생각이 들었다.

그로부터 1년 반. 일단 유선의 장점인 모터의 힘은 예상대로 대만족. 이동도 선이 충분히 길어서 크게 불편하지 않고, 또 청소를 하는 순서랄까 패턴이 익숙해지니까 그것도 더 이상 별 문제가 되지 않는다. 물론 흡입력은 아직도 처음처럼 짱짱. 다만 한가지 아쉬운 건 악세사리가 너무 없다는 것. 그동안은 별 불만 없었지만, 얼마 전 요와 위의 매트를 청소할 땐 매트리스 전용 헤드가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긴 했…지만, 전반적으론 만족이란 얘기. ^^;;

방도 많고 집도 넓고 방방마다 가구도 많은 집은 아무래도 힘 좋은 무선 청소기가 훨씬 편리하겠지만, 가구도 별로 없고 방도 별로 없는 우리 집엔 이 정도면 딱.

Powered by WordPress. Designed by WooTheme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