Tag Archives | 네이버

네이버 블로그 연동

페이스북을 그만 둔 이후로 SNS는 인스타그램만 쓰고 있는데, 사진 없이 떠들고 싶을 때를 대비해서 이 사이트를 다시 돌리게 되었다. 페이스북을 하면서 늘 들었던 생각이 SNS는 노출과 관음의 욕구를 해소해주는 도구라는 거였는데, 그런 면에서 인스타그램은 살짝 약한 느낌이다. 뭐랄까 커버가 좀 과하다고나 할까.

그림 혹은 사진 한 장이 천마디를 한다고는 하지만, 실제로 사람을 좀 더 들여다보려면 그 천마디를 어떻게 하는 지를 듣는 편이 더 빠르다는 생각. 다시 말해서 내면을 드러내고 내면을 들여다보고 싶은 욕망은 사진보다 글이라는 것이고, 그런 면에서 페북을 그만 둔 이후 방문자가 거의 없는 썰렁한 개인 블로그로는 노출의 욕망을 달래기 어려웠다고나 할까. 

그렇다고 다시 페북으로 돌아가고 싶지는 않고, 그래서 선택한 게 네이버 블로그였다. 작년에 일본에 오면서 써 보려고 하다가 여러가지로 좀 답답한 것도 있고, 쇼핑몰을 만들면서 컨텐츠를 채워야 하는 것도 있고 해서 네이버 블로그 운영을 사실상 접었는데,  어쨌든 노출을 하든 장사를 하든 뭔가 하려면 집 마당이 아니라 저자거리에 나 앉아야 하니, 그래도 여전히 사람들의 왕래가 잦은 네이버를 다시 쓰기로 한 것. 

개인적으로는 2019년 한 해를 2020년부터 본격적인 경제활동을 하기 위한 일본어 습득의 해로 정했다. 두 달 전부터 일본 웨딩 비디오 회사에서 파트타임으로 일을 하고 있는데, 일단 부딪히고 나니까, 한 1년 열심히 하면 일상 업무가 가능한 수준의 의사소통은 할 수 있을 거란 생각이 들었기 때문.

그래서 2020년엔 월급쟁이 포함, 제대로 생계를 책임져야 하기 때문에, 내년은 언어능력을 핑계로 개인적으로 궁리하고 있는 계획들을 실천할 수 있는, 사실상 마지막 기회인 셈. 그래서 내년 한 해동안 블로그와 쇼핑몰, 유튜브를 통해 이것 저것 닥치는 대로 다 해 볼 예정이다.

그래도 어쨌든 모객을 생각하면 뭔가 검색이 될만한 컨텐츠들을 만들어야 할테니 아무래도 일본 이야기나 영어 발음 이야기가 주를 이루지 않을까… 하지만, 뭐 그건 차차 두고 보는 걸로. ^^;;

사진 연동 테스트용이므로 본문의 내용과는 별 관계 없음.

Powered by WordPress. Designed by WooThemes